마리텔 정준하, 박명수와 전화 연결…제작진 ‘웃음 장례식’ 연출

0
201511231533164703.jpg

마리텔 정준하, 마리텔 정준하, 마리텔 정준하, 마리텔 정준하

마리텔 정준하가 박명수와 전화 연결로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22일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서는 MLT-16 녹화 출연자로 김구라, 정준하, 이혜정, 한혜연, 트와이스가 출연했다.

이날 정준하는 박명수와 전화연결을 했고, 제작진은 웃음 장례식을 연상시키는 장송곡 같은 음악을 삽입해 보는 이들의 웃음보를 자극했다.

박명수는 정준하에게 “가자 이제. 준하야”라고 말했고 정준하는 “어딜 가느냐. 왜 이러느냐”라고 답했다.

그러나 박명수는 아랑곳하지 않고 정준하에게 “준하야. 나 먼저 갔잖아”라며 ‘마리텔’ 출연으로 웃음 장례식을 치른 자신을 셀프 디스해 거듭 폭소케 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