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 알고싶다 김상중, 화성 여대생 살인사건 당시 “피해자 유골 발견된 곳에서 촬영”

0
201512052033046407.jpg

그것이 알고싶다, 그것이 알고싶다, 그것이 알고싶다, 그것이 알고싶다

그것이 알고싶다 김상중의 과거 발언이 화제다.

과거 방송된 SBS ‘힐링캠프-500인’에 출연한 김상중은 과거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화성 여대생 살인 사건’과 ‘세모자 사건’을 다뤘을 당시를 회상하며 말문을 열었다.

이날 김상중은 화성 여대생 살인사건과 관련해 "피해자의 유골이 발견된 곳에서 촬영했다. 2,3월 치고 춥다고 생각하진 않았는데 그 현장에 가니까 등골이 오싹할 정도로 한기를 느꼈다. 기분이 참 묘하다 싶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암기를 잘하는 편이다. 대사를 잘 외워서 야외에 나가서도 대본을 몇 번 보면 금방 외워서 진행하는데 그때는 이상하게 넘어가질 못했다"고 말해 보는 이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