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의 분위기’ 유연석 “이성에게 반하는 포인트? 웃는 모습”

0
201512081123210315.jpg

배우 유연석이 이성의 웃는 모습에 반한다고 밝혔다.

8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는 영화 ‘그날의 분위기'(감독 조규장)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조규장 감독을 비롯해 배우 유연석, 문채원 등이 참석했다.

유연석은 이날 현장에서 "사람마다 각각 다른 매력에 끌리는데, 공통적으로 이성의 웃는 모습에 반한다. 웃는 모습이 예쁜 분에게 끌린다"라며 "재미있지도 않은 농담을 하는데 웃어주면 남자들은 좋아한다"고 말했다.

유연석은 극 중 유능한 스포츠 에이전트 재현 역을 맡았다. 재현은 찍은 연자는 무조건 넘어오는 마성의 매력남이다.

한편 ‘그날의 분위기’는 KTX에서 우연히 처음 만난 ‘안 하는 거 참 많은’ 철벽녀와 ‘맘만 먹으면 다 되는’ 맹공남, 그들이 하룻밤을 걸고 벌이는 밀당 연애담으로, 오는 1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