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인호 “변요한과 문자로 안부 묻는 정도.. 친하다”

0
태인호가 ‘미생’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 변요한과의 친분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태인호는 7일 tvN ‘택시’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태인호는 극 중 성 대리 역할을 맡아 한석율(변요한)을 괴롭히는 캐릭터로 열연했다.

이날 태인호는 "변요한과 친한가?"라는 질문에 "하루는 내가 변요한과 친한가 생각을 한 적이 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태인호는 "나와 변요한은 성격이 비슷하다. 부끄러움이 많다"며 "서로 말은 못하고 문자로 안부를 묻는 정도"라고 덧붙였다. "겉으론 안 친한데 속으론 친하다"라는 것이 태인호의 설명이다.

이에 미생에 함께 출연한 전석호는 "겉으로 보기엔 진짜 안 친한 거 같다"는 말을 건네 웃음을 자아냈다.

onnews@fnnews.com 온라인뉴스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