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5 주미연, 엠씨더맥스 ‘그대는 눈물겹다’…심사위원부터 객석까지 ‘박수갈채’

0
201512132030292292.jpg

K팝스타5 주미연, K팝스타5 주미연, K팝스타5 주미연, K팝스타5 주미연

K팝스타5 주미연이 빼어난 가창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주미연은 1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5’에서 이시은, 김영은, 이휴림, 박민지, 주미연, 모니카 김과 한 조를 결성, 랭킹 오디션에 임했다.

이날 주미연은 “입시 실패와 외모 콤플렉스로 무대공포증이 있었다”라며 안타까운 사정을 밝힌 후 엠씨 더 맥스의 ‘그대는 눈물겹다’로 무대에 올랐다.

주미연의 노래가 시작되자 심사위원은 넋을 놓고 무대를 감상했고, 노래가 끝남과 동시에 박수갈채를 보냈다.

유희열은 “가사 한 줄 한 줄이 가슴을 막 찔렀다”고 호평했고, 양현석은 “기존에 전혀 없던 목소리다. 목소리가 송곳 같다. 자꾸 찔러. 말로 표현할 수 없다”고 극찬했다.

박진영 역시 “세대마다 이런 목소리를 가진 여가수가 있다. 살짝 올드하게 들릴 수 있는 톤인데 올드하지 않다. 이거는 세다. 매일 듣고 싶다”고 크게 칭찬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