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캠프 박나래, ‘강남이 만든 최고의 선물’ 등극..아버지는 누구?

0
201512152318197715.jpg

힐링캠프 박나래

힐링캠프 박나래가 스스로를 ‘강남이 만든 최고의 선물’이라고 지칭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14일 오후 방송한 SBS ‘힐링캠프-500인’에는 개그우먼 이국주, 박나래가 출연했다.

이날 ‘힐링캠프’에서 박나래는 "나는 누가 봐도 노력형 얼굴이다. 강남이 만든 최고의 선물이다. 우리 아버지께서 이렇게 절 예쁘게 만들어주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그는 “개그맨이 되고 나니까 (못생겼다고) 대놓고 이야기 하더라. 그래서 충격을 받았고, 그러면서 더 독한 개그를 하게 되고, 그러면 비호감이 되고, 자신감이 떨어졌다"고 고백했다.

박나래는 "’비호감을 좀 벗어보자’라는 생각에 성형을 시작했다. 붓기를 빼고 나서 석 달 뒤에 개그맨 작가실을 갔다. 예뻐졌다고 할 줄 알았는데 애매하게 못생겨졌다고 하더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밖에도 박나래는 라면에 들어 있는 야채 후레이크를 불려서 볶음밥을 해먹었던 시절을 공개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