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수 700만달러 볼티모어, 강정호·박병호보다 연봉 높아

0
201512171358361008.jpg

김현수 700만달러 볼티모어, 김현수 700만달러 볼티모어, 김현수 700만달러 볼티모어, 김현수 700만달러 볼티모어

자유계약선수(FA) 신분으로 미국 프로야구 진출을 추진 중인 김현수(27)가 2년 700만 달러(약 82억 5000만 원)에 미국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계약 소식이 전해졌다.

볼티모어 지역지 볼티모어 선의 댄 코넬리 기자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메이저리그 관계자를 인용해 “김현수가 2년 700만 달러 조건에 볼티모어 입단에 합의했다. 신체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김현수는 이날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미국 워싱턴D.C.로 향하는 비행기에 몸을 실어 보도에 설득력을 더했다.

보도가 맞는다면 김현수는 연평균 350만 달러를 받게 된다. 이는 그에 앞서 빅리그에 진출한 강정호(연평균 275만 달러)나 박병호(287만 5000달러)의 연봉보다 높은 액수다.

/news@fnnews.com 온라인편집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