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하지 않은 여자들’ 이미도, 채시라 향해 울분 토로 “재수 없어”

0
201505010125572039.jpg

착하지 않은 여자들

‘착하지 않은 여자들’ 박은실이 김현숙에게 재수 없다고 소리 질렀다.

3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착하지 않은 여자들'(연출 유현기 한상우 | 극본 김인영)에서는 박은실(이미도 분)이 김현숙(채시라 분)에 대한 진짜 마음을 드러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착하지 않은 여자들’에서 박은실은 김현숙에게 "어릴 때부터 선생님 손 맛보고 자라는 언니가 더 잘하는 거 아니에요? 잘난 척하지 마요, 세상에 나보다 잘하는 사람 많아"라고 말했다.

이어 박은실은 "나는 선생님이 좋고 요리가 좋아서 여기 와서 군식구로 12년 동안 살았다"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박은실은 "김현숙이 재수 없다"라고 소리쳤고, 이를 들은 강순옥은 큰 충격을 받았다.

이후 박은실은 다른 레스토랑에 레시피를 넘겼다.

한편 KBS 2TV ‘착하지 않은 여자들’은 3대에 걸친 착하지 않은 여자들이 휘청이는 인생을 버티면서 겪는 사랑과 성공, 행복 찾기를 담은 드라마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한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