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현, 조쉬 버크만 꺾고 1년 만에 승리

0

1.jpg

김동현 (슈퍼액션 중계화면 캡처)

김동현(34·팀매드)이 미국의 베테랑 조쉬 버크만(35)을 상대로 승리를 거뒀다.

김동현은 24일(한국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린 UFC187에서 조쉬 버크만(미국)을 3라운드 서브미션으로 꺾었다.

이로써 김동현은 지난해 5월 존 헤서웨이(영국)전 TKO 승리 이후 1년만에 승리를 올렸다. 김동현의 통산 전적은 20승 3패 1무가 됐다.

최근 스턴건과 매미권을 오가며 4연승을 달린 김동현은 지난해 8월 타이런 우들리(미국)에게 섣불리 달려들었다가 TKO패를 당한 바 있다.

이후 김동현은 이번에는 매미권을 선택, 버크만을 차근차근 압박하며 기분 좋은 승리를 챙겼다.

1라운드 중반에는 버크만의 등 뒤에 매달려 상대방의 체력을 뺐고 2라운드에는 그라운드 상황에서 두 다리와 왼발로 상대의 양팔을 모두 제압한 뒤 계속 파운딩을 날렸다.

지친 버크만은 3라운드 초반 강하게 몰아치며 마지막 승부를 걸었으나 김동현은 위기를 넘기면서 왼손 잽과 함께 테이크다운을 성공시킨 뒤 암 트라이앵글 초크로 버크만을 눌렀다.

김동현 UFC187 조쉬 버크만, 김동현 UFC187 
조쉬 버크만, 김동현 UFC187 조쉬 버크만, 김동현 UFC187 조쉬 버크만, 김동현 UFC187 조쉬 버크만

온라인편집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