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아프로디테 이수영 “아이들이 슬픈 노래 안 좋아해서…”

0
201512202028577724.jpg

복면가왕 아프로디테 이수영 복면가왕 아프로디테 이수영 복면가왕 아프로디테 이수영

복면가왕 아프로디테 이수영이 출연 소감을 밝혔다.

20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미의 여신 아프로디테와 아빠가 사온 붕어빵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판정단 투표 결과 붕어빵이 아프로디테를 꺾고 3라운드에 진출했다.

복면을 벗은 아프로디테 이수영은 "아이들은 슬픈 노래를 안 좋아한다. 슬픈 노래는 집에서 부를 수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수영은 "너무 즐거웠고 재밌다. 색다른 기분이다. 무대는 늘 그립다. 복면가왕을 통해 이길 수 있는 힘을 내 안에서 발견했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