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근, 홈으로 쇄도하던 중 발목 부상.. 병원 실려가

0

1.jpg

박용근 박용근 박용근 박용근 박용근

박용근(KT위즈)이 발목 부상으로 교체됐다.

박용근은 24일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 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에서 7번 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전했으나 5회말 발목에 부상을 입었다.

박용근은 첫 두 타석에서 안타를 기록하지 못했지만, 팀이 6-4로 재역전한 1사 2루서 박정진을 상대로 좌중간을 가르는 적시 2루타를 날렸다. 이후 kt는 1사 1,2루서 대타 장성호가 우전 적시타를 치자 이 때 홈까지 파고들던 박용근은 슬라이딩 과정에서 오른 발목이 꺾였다. 결국 박용근은 일어나지 못해 실려나갔다.

kt 관계자는 “홈슬라이딩 도중 오른 발목 부상을 당했다. 현재 상태를 체크하기 위해 병원으로 후송된 상태다”라고 전했다.

박용근 박용근 박용근 박용근 박용근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