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마술사’ 고아라 “유승호와 키스신, 모든 스태프들 구경와”

0

201512221734140422.jpg

배우 고아라가 유승호와의 키스신에 대해 언급했다.

2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아차산로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조선마술사’(감독 김대승) 언론시사회에 김대승 감독을 비롯해 배우 유승호, 고아라, 이경영, 곽도원, 조윤희 등이 참석했다.

이날 고아라는 “배우들뿐만 아니라 스태프들과도 호흡을 주고받으며 촬영을 했다. 연기할 때나 밥 먹을 때나 주옥같은 시간이었다”며 훈훈했던 촬영 현장에 대해 소개했다.

이어 그는 “좁은 공간에서 키스신을 찍다. 그런데 우리 스태프들이 그렇게 많은줄 몰랐다. 50명 정도 모두 오셔서 처음부터 끝까지 리허설을 다 보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극중 고아라는 운명을 거스르려는 공주 청명 역을 맡았다. 청나라 왕자의 첩으로 정해져 청나라로 향하던 중 환희와 사랑에 빠지게 된다.

한편 ‘조선마술사’는 조선 최고의 마술사를 둘러싼 사랑과 대결, 모든 운명을 거스르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30일 개봉할 예정이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이주희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