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멤버’ 박민영, 유승호에 술주정 “너 대신 싸워주고 싶었어”

0
201512242256313741.jpg

‘리멤버’ 박민영이 유승호에게 속상한 마음을 내비쳤다.

24일 오후 SBS 수목드라마 ‘리멤버-아들의 전쟁’(극본 윤현호, 연출 이창민, 이하 ‘리멤버’) 6회 ‘남규만 다음 차례는 당신이야’가 방송됐다.

이날 이인아(박민영 분)은 술에 취해 서진우(유승호 분)에게 전화해 "오라면 오지 웬 말이 많아?"라며 술주정을 부렸다.

서진우가 나타나자 이인아는 "넌 원래 똑똑하니까 사시 쉽게 공부했겠지만 난 어렵게 공부했어"라며 "이기는게 진실이라고? 네가 무슨 박동호냐?"라고 화를 냈다.

이어 이인아는 "넌 내가 검사 왜 됐는줄 알아? 네 아버지 억울한 것 내가 너 대신 싸워주고 싶었어. 그런데 왜 우리가 싸워야 하는데?"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리멤버-아들의 전쟁’은 과잉기억증후군을 앓는 변호사가 아버지의 무죄를 밝혀내기 위해 거대 권력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멜로 드라마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이주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