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기용, 과거 솔직 발언 “입맛 사로잡는 건 MSG가 최고”

0

201505261153317507.jpg

맹기용

 

맹기용이 ‘맹모닝’으로 논란의 중심에 선 가운데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맹기용은 과거 MBC ‘라디오스타-지지고 볶고 맛보고 즐기고’ 특집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당시 맹기용은 MC들의 “최고의 재료는 MSG라고 했더라”는 질문에 “MSG만 좋다고 하는 것이 아니라 딱 하나만 고르라고 하길래 솔직히 모든 사람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는 건 MSG가 최고라고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맹기용은 “솔직히 1인분에 4000-5000원을 받으려면 MSG를 쓸 수밖에 없다. 쓰는 건 전혀 문제되지 않는다”고 덧붙여 눈길을 모았다.

또 “다만 쓰고 안 썼다고 거짓말을 하면 그건 잘못”이라며 “솔직하게 다 밝히고 적은 돈으로 행복하게 먹을 수 있으면 좋을 것 같다”고 밝혔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