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마술사’ 예매율 14%로 2위! 기분 좋은 출발

0
201512301321240376.jpg
‘조선마술사’가 흥행으로 가는 기분 좋은 출발선에 섰다.

30일 영화진흥위원회에 따르면 ‘조선 마술사’는 현재 14.0%의 예매율을 기록 중이다.

유승호의 첫 스크린 복귀작인 ‘조선마술사’는 병자호란 이후 조선 의주를 배경으로 조선 최고의 마술사 환희와 비운의 공주 청명의 운명을 거스르는 사랑과 이들을 노리는 음모를 그린 판타지 로맨스다.

극 중 그는 조선 최고의 마술사 환희 역을 맡아 연기 스펙트럼을 한층 더 넓혔다.

한편 ‘히말라야’가 24.6%로 예매율 1위, ‘몬스터 호텔2’가 12.6%로 3위를 기록했다.

매 작품마다 섬세한 감정선의 탁월한 조율과 아름다운 영상미 속 강렬한 여운을 전하는 김대승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는 점이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조선마술사’는 오늘(30일) 개봉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