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수상소감, 마치 연기하는 듯 눈길

0

1.jpg

유아인 수상소감이 화제다.

유아인은 지난 31일 방송된 sbs 연기대상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유아인은 수상 소감에서 최우수한 연기를 펼쳤는지 모르겠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고, 이내 함께 연기한 육룡이 나르샤팀을 가리키면서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그리고 유아인은 영악하고 여우 같아지는 순간이 많지만 좋은 배우로서 수준높은 연기는 뭘까 끊임없이 다그치며 묵묵히 배우의 길을 걸어가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유아인은 ‘육룡이 나르샤’ 팀에게 감사의 인사를 했다. 유아인은 수상 소감에서도 다양한 제스처를 취하며 연기를 하는 듯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네티즌들은 ‘유아인, 육룡이 나르샤랑 베테랑, 사도까지 올해 대박이네”유아인 조태오 강림한줄”유아인 수상소감 어투가 독특하다”유아인 최우수상 축하해요”유아인 진짜 잘생겼다”유아인 개념배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편집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