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문채원, 유니셰프 도전장 내민 사연은?

0
201601041359362736.jpg

문채원 문채원 문채원

‘냉장고를 부탁해’ 문채원이 유니셰프로 변신했다.

최근 진행된 종합편성채널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는 배우 문채원 유연석의 냉장고 속 식재료들을 활용한 셰프들의 5분 요리 대결이 이뤄졌다.

이날 녹화에 참여한 문채원은 “평소 ‘냉장고를 부탁해’를 즐겨본다”며 애청자임을 고백했고, “셰프들이 앞에서 많이 도와주더라. 그걸 같이 하고 싶다”면서 게스트 최초로 유니셰프에 도전했다.

문채원은 녹화 내내 적극적인 태도를 보였고, 셰프들은 그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감추지 못했다.

요리가 완성된 후 한 음식을 맛본 문채원은 환한 미소와 함께 양 엄지손가락을 치켜 세우는 등 크게 만족감을 드러내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