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민, “남자 볼 때 엉덩이 많이 본다”..‘솔직’

0

   

201505271651432535.jpg

전소민

전소민이 tvN ‘택시’에 출연해 활약한 가운데 과거 발언이 재조명 받고 있다.

전소민은 과거 JTBC ‘마녀사냥’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과시했다.

당시 전소민은 "피부가 까맣고 남자답고 하관이 좀 있는 스타일을 좋아한다"며 이상형을 고백했다.

이어 전소민은 "남자를 볼 때 엉덩이를 많이 본다"며 "섹시하지 않느냐"라고 말해 눈길을 모았다.

또 전소민은 자신의 이상형이 케이윌에서 공유로 바뀌었다고 덧붙였다.

/온라인편집부 news@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