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청춘 조정석, 핫도그 3개 주세요→‘핫도그 월드?’

0
201601090821328719.jpg

꽃보다 청춘 조정석

꽃보다 청춘 조정석이 번역기에게 배신을 당했다.

꽃보다 청춘 조정석, 정우, 정상훈은 지난 1일 첫 방송한 케이블채널 tvN ‘꽃보다 청춘’에서 아이슬란드로 여행을 떠났다.

이번 프로그램에서 조정석은 ‘쓰리스톤즈’ 중에서 가장 영어를 잘 하는 것으로 보였다. 덕분에 의사소통은 조정석이 책임졌다.

하지만 조정석은 번역기 어플을 쓰면 편하다는 것을 깨닫고 번역기 어플을 사용하기 시작했다.

이어 조정석은 “핫도그 세 개 주세요”라고 말했지만 번역기는 ‘세 개’를 ‘세계’로 잘못 알아듣고 ‘핫도그 월드’로 번역했다.

이에 조정석은 당황한 모습을 감추지 못했고, 시청자들의 폭소를 유발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한인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