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트랙, 충격적 기억과 마주하는 ‘추리+공포’..개봉은?

0
201601091152516070.jpg

백트랙

추리 공포 영화 ‘백트랙’이 개봉할 예정이다.

오는 21일 개봉하는 영화 ‘백트랙'(감독 마이클 페트로니)은 피터에게 유령이 환자로 찾아오면서 1987년 열차사고의 충격적인 기억과 마주하게 되는 추리 공포영화다.

‘백트랙’은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연기력을 입증한 애드리언 브로디가 정신과 의사 피터 역을 맡았다.

이 작품은 공포영화의 일반적인 공식을 벗어나 추리하며 공포를 느낄 수 있는 새로운 스타일을 선보여 해외 유수 영화제의 초청과 언론의 호평을 받았다. 관객들은 미스터리한 사건의 비밀이 한꺼풀씩 벗겨지며 극이 전개될 수록 끔찍한 진실 속으로 서서히 빨려 들어가는 공포를 느끼게 된다.

한편 1월 개봉하는 영화는 ‘백트랙’, ‘레버넌트’, ‘쿵푸팬더3’, ‘오빠생각’ 등이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한인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