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해줘’ 김주혁 “최지우 매력? 백치미, 그리고 그냥 예쁘다”

0
201601121202066802.jpg

배우 최지우와 김주혁이 서로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좋아해줘’(감독 박현진) 제작보고회에 박현진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미연, 최지우, 김주혁, 유아인, 강하늘, 이솜 등이 참석했다.

이날 최지우는 “파트너가 김주혁이라는 것을 알고 걱정을 하나도 하지 않았다. 김주혁은 배려심이 있고 자상하고 따뜻한 사람이다. 정말 편하게 촬영할 수 있었던 것은 주혁 오빠 때문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김주혁 “나는 이번에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막 했다”며 “최지우의 매력은 허당기 있는 모습이다. 백치미도 있는데 너무 사랑스럽다. 그리고 그냥 예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최지우는 “영화에서 우리 커플이 제일 재밌다. 웃음은 우리가 맡는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극중 최지우는 되는 일 하나 없는 노처녀 집주인이자 어리바리한 스튜어디스인 함주란 역을 맡았으며, 김주혁은 남 좋은 일이 취미인 오지랖 세입자 정성찬 역을 맡았다.

한편 ‘좋아해줘’는 스타작가와 한류스타, 셰프와 스튜어디스, 천재작곡가와 초짜 드라마 PD까지 나이도 성별도 다른 이들이 SNS를 통해 사랑을 시작하는 모습을 담은 로맨스영화로, 오는 2월 18일 개봉할 예정이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이주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