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으뜸, 천이슬에 의도치 않은 굴욕 안겨…‘같은 포즈 다른 느낌?’

0
201601131023345068.jpg

심으뜸

심으뜸이 천이슬에게 의도치 않은 굴욕을 안겼다.

최근 방송된 KBS2 ‘출발드림팀2’는 ‘머슬퀸 통나무 굴리기 최강자전’ 특집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는 스포츠트레이너 이현민, 차세대 머슬퀸 심으뜸, 미즈비키니 홍주연이 새롭게 장했다.

MC 이창명은 심으뜸에게 “히프가 예쁘다”라며 뒤태 공개를 요청했고, 천이슬과 심으뜸은 은 포즈를 취했다.

이에 이현민은 “심으뜸은 근육이고 천이슬은..”이라고 말끝을 흐려 천이슬에게 굴욕을 줬다.

/fnstar@fnnews.com fn스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