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식대첩, 최현석 ‘살아있는 붕장어’ 움켜쥔 채 ‘최힘꾼’ 애칭 획득

0
201505282252250028.jpg
한식대첩

이날 방송에서는 ‘전통 장’을 주제로 한 두 번째 대결의 일품 식재료가 공개됐다.

특히 경남팀은 어마어마한 힘을 자랑하는 붕장어를 일품 식재료로 가지고 나와 심사위원들의 눈길을 끌었다.

최현석은 경남팀이 가지고 나온 살아있는 붕장어 잡기에 도전하며 시선을 끌었다.

최현석은 “한 대 맞는 거 아니냐”고 걱정하면서도 이내 엄청난 힘의 붕장어를 잡아들며 ‘최힘석’이란 별칭을 얻어냈다.

붕장어를 잡은 최현석의 자신만만한 태도에 경남팀은 “오빠”라고 소리치는 등 그를 향한 애정공세를 펼쳤다. 이에 최현석은 그 특유의 허세 넘치는 포즈로 붕장어를 내려놓아 스튜디오에 웃음을 퍼트렸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