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와 무승부’ 한국, 조 1위로 8강 진출…‘8강 첫 상대는?’

0
201601201427062619.jpg

한국 조 1위로 8강 진출

한국이 조 1위로 8강 진출을 확정했다.

20일(한국시간)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올림픽축구대표팀은 카타르 도하의 알 아라비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이라크와 1-1 무승부로 마무리 했다.

이날 한국은 전반 22분 김현이 선제골을 성공시켰으나, 후반 추가시간 암제드 후세인에게 동점골을 내주며 아쉽게 1-1로 비겼다.

앞서 1, 2차전에서 우즈베키스탄(2-1승)과 예멘(5-0승)을 꺾고 일찌감치 8강 진출을 확정한 한국은 이날 무승부로 2승1무(승점 7·골득실+6)를 기록, 이라크(승점 7·골득실+3)와 동률을 이뤘지만 골득실에서 앞서 C조 1위로 8강에 진출하게 됐다.

한편 한국은 오는 23일 오후 10시 30분 아직 결정되지 않은 D조 2위와 8강에서 격돌하며 8강을 통과하면 카타르-북한 승자와 4강전을 치른다.

/news@fnnews.com 온라인편집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