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의 영웅’ 박시후 중국 팬들, 옥외광고부터 한우 100인분까지 ‘통 큰 응원’

0
201601251047079359.jpg

배우 박시후의 중국 팬들이 통 큰 지원 사격에 나섰다.

박시후는 지난 23일 첫 방송된 케이블채널 OCN 드라마 ‘동네의 영웅'(극본 김관후, 연출 곽정환)에서 백시윤 역을 통해 민첩한 액션과 함께 카리스마 연기는 물론 능청스러우면서도 의뭉스런 연기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박시후의 3년 만의 드라마 복귀는 한국뿐만 아니라 중국과 일본 등 해외 각지의 한류 팬들 사이에서도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특히 그의 중국 팬들이 서울 시내 지하철과 버스 곳곳에 옥외광고를 선물해 눈길을 끌었다. ‘동네의 영웅’ 첫 방송 날짜인 지난 23일부터 한 달간 서울 시내 각지에 있는 지하철과 버스에 광고를 게시하며 적극적인 응원과 홍보에 앞장섰다.

또한 중국 팬들은 ‘동네의 영웅’의 촬영 현장에 무려 100인분의 최고급 한우 식사를 선물했다. 지난 18일 중국 팬들이 혹독한 한파에도 밤낮없이 촬영을 이어가고 있는 박시후를 비롯한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촬영장 근처에 위치한 식당에서 한우 등심을 대접해 기운을 북돋아줬다.

이에 박시후는 먼 곳임에도 불구하고 아낌없는 지지를 보내는 중국 팬들의 정성 어린 애정에 시종일관 웃음 띤 얼굴로 벅찬 마음을 내비치며 배우 조성하, 이한위 등과 함께 한우 먹방 인증샷을 남기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이외에도 박시후의 중국 팬들은 드라마 촬영장에 손수 포장한 중국 전통과자와 전통주 등 중국을 대표하는 각종 물건들을 배달, 감동을 더했다.

박시후 소속사 후팩토리 측은 "언제나 변함없이 다방면으로 응원을 보내주는 팬들에게 그저 감사할 따름"이라며 "박시후 역시 팬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 중이다. ‘동네의 영웅’에서 선보일 박시후의 활약을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한편 ‘동네의 영웅’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1시에 방송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진보연 인턴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