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유시민 고백, “작가가 제일 좋아…다시 정계 진출은…”

0
201601260815126089.jpg

‘비정상회담’ 유시민

작가 유시민이 정계에 진출할 생각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지난 25일 밤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서는 작가 유시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국회의원, 장관, 칼럼니스트 등으로 불렸는데 작가가 제일 좋은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전현무가 "정계에 다시 진출할 일은…"이라고 조심스럽게 묻자 유시민은 "여기 나온 거 보면 모르십니까. 제 길을 찾았다"고 언급했다.

전현무가 "그래도 여지를 남기시는 것이…"라고 말하자 유시민은 "오라는 데도 없고, 오라고 해도 안 간다"고말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한인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