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유혹’, 시청률 소폭 하락에도 계속되는 긴장감 ’동시간대 2위 유지‘

0
201601260934197128.jpg

‘화려한 유혹’이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26일 오전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극본 손영목 차이영, 연출 김상협 김희원) 32회는 전국기준 12.5%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31회(13.8%)보다 1.3% 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이날 ‘화려한 유혹’에서는 신은수(최강희 분)가 강석현(정진영 분)에 대한 복수심을 숨긴 채 거짓으로 사랑을 고백하는 모습과 이런 신은수를 더욱 신뢰하게 되는 강석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또한 강석현의 비자금 100억을 몰래 빼내려던 진형우(주상욱 분)의 계획이 그에게 발각될 위기에 처하면서, 과연 신은수가 진형우를 위기에서 어떻게 구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모은다.

한편 이날 동시간대 방송한 KBS2 ‘무림학교’는 3.5%, SBS ‘육룡이 나르샤’는 15%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진보연 인턴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