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수단’ 이지아 “새만한 모기와 사투 펼쳐”

0
201601261149385599.jpg

배우 이지아가 ‘무수단’ 촬영 에피소드를 전했다.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는 영화 ‘무수단'(감독 구모)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구모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지아, 김민준, 도지한, 김동영, 오종혁, 박유환 등이 참석했다.

이지아는 이날 현장에서 "촬영장이 주로 숲이라 모기가 많았다. 새만한 모기는 처음 봤다. 정말 새라고 생각할 만큼 컸다"라며 "모기들과 싸워가면서 촬영했다"고 말했다.

이지아는 극 중 타고난 감각으로 냉철하게 현장을 분석하는 여전사 신유화 중위 역을 맡았다. 신유화는 독일에서 생화학전과 미생물학 관련 병과를 최고 성적으로 수료한 1지역대 내 최고의 브레인이다.

한편 ‘무수단’은 비무장지대에서 벌어진 원인불명의 사고 이후 그 실체를 파헤치기 위해 최정예 특임대가 벌이는 24시간의 사투를 담은 작품이다. 오는 2월 25일 개봉 예정.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