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리피, 140kg 고무보트 짊어지고 통곡..큰 키가 문제

0

1433034868556a6074c8334.jpg

‘진짜 사나이2’ 슬리피가 140kg에 육박하는 고무보트를 머리에 이고 이동하는 훈련에 눈물을 흘려 화제다.

최근 진행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진짜 사나이 시즌2’ 촬영에서 멤버들은 심해잠수사가 되기 위한 SSU 해상 훈련에 돌입했다.

첫 번째 훈련은 IBS라 불리는 고무보트와 친숙해지는 훈련.

이 고무보트는 해난구조 시 SSU 대원들과 수난자를 구조해주는 작은 고무보트로서 SSU 대원들에게는 목숨과도 같은 장비다.

멤버들은 8명씩 고무보트를 머리에 이고 140kg에 육박하는 무게를 나눠 짊어지게 됐다.

하지만 다른 멤버들보다 키가 큰 슬리피와 줄리엔강은 대부분의 무게를 부담하게 되면서 고통스러운 듯 눈물을 흘렸다.

그러면서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네티즌들은 슬리피 소식에 "슬리피, 키 큰것도 죄네" "슬리피, 힘들었겠다" "슬리피, 화이팅"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onnews@fnnews.com온라인뉴스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