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려욱, 최시원이 군대서 보낸 편지 보고 “너무 오바스럽다”…내용 보니?

0
201601280910398666.jpg

려욱

군 복무 중인 최시원이 동료 멤버 려욱에게 쓴 편지내용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7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황금어장 라디오스타’는 ‘돌+아이돌’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려욱, 헨리, 정준영, 지코 등이 출연했다.

이날 려욱은 “최시원씨가 군대를 갔는데 내게 편지를 써줬다”고 말했다.

편지에서 최시원은 “절친 김려욱에게. 잘 지냈어? 야, 너는 입대할 때 문자 하나 없고 전화 한 통도 없냐. 심지어 전화를 받지도 않더구만”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욕심을 조금만 더 갖고 2008년 중국에서 내가 느꼈던 너의 그 뜨거운 열정, 무언가를 향했던 너의 독수리 날개짓을 꼭 한 번 느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려욱은 “너무 오바스럽다”며 부끄러워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한인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