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널 기다리며’ 김성오 “촬영 중 결혼, 살인범처럼 사진 찍혔다”

0
201602041207551331.jpg

배우 김성오가 작품을 찍는 동안 결혼을 했다고 밝혔다.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널 기다리며’(감독 모홍진) 제작보고회에 모홍진 감독을 비롯해 배우 심은경, 윤제문, 김성오 등이 참석했다.

이날 김성오는 “작품을 하면서 결혼 준비를 했다. 맛있는 것 먹을 기회도 많고, 다들 맛있는 것을 많이 사주셨는데 다이어트 때문에 먹지를 못해 아쉬웠다”고 운을 뗐다.

이어 모홍진 감독은 “크랭크업 일주일 전에 김성오가 결혼을 했다. 내가 김성오에게 살을 빼달라고 요구해서 살을 정말 많이 빼주셨는데, 때문에 평생 한 번뿐인 결혼식 사진에 살인마처럼 나온 것 같아서 너무 미안하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성오는 “살인마 기범이가 결혼한 것으로 보면 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극중 김성오는 완전 범죄를 저질렀지만 의문의 제보자에 의해 잡힌 살인자로, 과거의 기억들을 치밀하게 분석하며 제보자를 찾는 기범 역을 맡았다.

한편 ‘널 기다리며’는 아빠를 죽인 범인이 세상 밖으로 나온 그 날, 유사 패턴의 연쇄살인사건이 벌어지면서 15년간 그를 기다려온 소녀와 형사, 그리고 살인범의 7일간의 추적을 그린 스릴러로, 오는 3월 개봉할 예정이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이주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