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학교 남태현, 발연기의 시작 ‘심야식당’ 당시 모습 어땠나 봤더니…’민망‘

0
201602051258488570.jpg

배우학교 남태현

‘배우학교’ 남태현의 과거 발연기가 새삼 관심이다.

4일 첫 방송된 tvN ‘배우학교’에서 남태현은 배우 학교에 들어오기로 결심한 이유를 전했다.

이날 남태현은 “너무 배워보고 싶다. 아직 TV에 나가 연기할 만큼의 실력이 안 된다고 생각했다. 기회가 왔는데 그걸 감당하기에는 아직 준비가 안 된 상태였다. 드라마를 같이 하시는 분들에게 죄송했다. 굉장히 좀 죄책감에 많이 시달렸던 것 같다”며 결국 눈물을 흘렸다.

이를 들은 이원종이 “그게 다 본인의 잘못이라고 생각하냐”고 묻자, 남태현은 “모든 게 다 내 잘못이라고 생각하는 건 딱히 아니지만, 아직은 현장에서 연기를 할 수 있는 것이 아니구나 라는 것을 깨달았던 것 같다”며 SBS ‘심야식당’ 출연 당시의 논란을 회상했다.

남태현은 과거 방송된 SBS 토요드라마 ‘심야식당’에 민우 역으로 출연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남태현은 어색한 표정과 발성, 웃음과 울음을 왔다 갔다 하는 표정 연기로 시청자들의 혹평을 받았다.

/fnstar@fnnews.com fn스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