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휘 SNS 논란 해명 “취중·해킹 아닌 내가 올린 글”..무슨 일?

0
201602120904069826.jpg

신세휘 SNS 논란

‘여고생 한효주’로 알려진 신세휘 또 한 번 논란에 휩싸였다.

11일 오전 신세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 닥쳐”라는 짧은 글을 올렸다가 삭제했다.

신세휘의 글은 누리꾼들에게도 포착됐고, 그의 인스타그램을 캡처한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급속도로 퍼졌다.

논란이 커지자 신세휘는 이날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직접 해명글을 올렸다.

신세휘는 “방금 올린 게시글은 취중도, 해킹도 아닌 제가 올린 글이 맞다”며 “임시계정을 만들어서 그곳에 혼자 글을 쓰다 그중 가장 자극적인 글이 본 계정에 올라간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많은 인신공격과 성희롱에 상처를 입고 임시계정에 글을 쓰고 마려던 것이 이렇게 큰 일이 됐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신세휘는 지난 7일 인스타그램에 교복을 입은 소녀의 모습이 담긴 책을 공개해 로리타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