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하늘, 로맨틱 사극 ‘보보경심’서 ‘고려판 뇌섹남’ 완벽 변신

0
201602121616373473.jpg

강하늘

강하늘이 ‘보보경심:려’에서 고려판 ‘뇌섹남’으로 분했다.

12일 드라마 ‘보보경심: 麗(려)’ 측은 “기다리는 시청자들을 위해 꽃황자 미리보기 시리즈를 준비했다”면서 첫 번째 이미지로 8황자 왕욱으로 변신한 강하늘의 스틸을 했다.

강하늘은 드라마 ‘미생’을 통해 빈틈 없는 연기로 대중을 사로잡았고, 최근 영화 ‘동주’의 주연을 맡아 화제의 중심에 서 있다. 다양한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때로는 철없는 장난꾸러기로 때로는 진지하고 조용한 인물로 변신에 변신을 거듭하며 더할 나위 없는 완벽한 연기로 보는 이들을 매료시킨 바 있다.

그런 강하늘이 이번에는 판타지 로맨틱 사극에 도전하며 한층 연기의 스펙트럼을 넓힌다. 바로 ‘보보경심: 려’에서 주인공 8황자 왕욱으로 변신하는 것. 공개된 스틸 속에는 ‘고려판 뇌섹남’인 8황자 왕욱으로 완벽히 변신한 강하늘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머리를 전부 올려 상투를 튼 그는 금실로 수놓아진 자줏빛이 도는 한복을 갖춰 입고 있는데, 그런 강하늘의 모습에서 영락없는 고려시대 황자의 분위기가 느껴져 시선을 뗄 수 없게 만들고 있다.

한편 판타지 로맨틱 사극 ‘보보경심 : 려’는 이준기와 아이유를 주인공으로 캐스팅하고 강하늘-김산호-홍종현-윤선우-백현-남주혁-지수가 꽃황자 군단으로, 강한나-서현이 각각 고려의 공주와 후백제의 공주로 합류하는 등 남다른 라인업으로 많은 관심을 모았다.

/fnstar@fnnews.com fn스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