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널’ 손현주, 특별 출연해 ‘강렬 눈빛’ 선사

0
201602122101392206.jpg

배우 손현주가 ‘시그널’에 특별 출연했다.

12일 오후 tvN 금토드라마 ‘시그널’ 7회가 방송됐다.

이날 손현주는 ‘대도 사건’의 피해자이자 또 다른 사건의 인물로 등장했다.

손현주는 기자들에게 범인인 한세규를 용서한다고 말했고, 조진웅은 손현주에게 "사라진 장물은 찾았느냐"고 물으며 "참 아량이 넓다"고 비아냥거렸다.

조진웅은 "이전의 범인에게도 아량을 베푸셨으면 더 좋을 것이다. 아니면 한세규는 사라진 다이아 목걸이 떄문에 어쩔 수 없이 풀어준 것이냐"고 물었다.

이에 손현주는 "수고가 많으시다"며 강렬한 눈빛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시그널’은 과거로부터 걸려온 무전으로 연결된 형사들이 미제 사건들을 다시 파헤치는 내용을 담았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