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유혹’ 정진영, 최강희에 의심 시작 “네가 빼돌렸지”

0
201602152232306434.jpg

‘화려한 유혹’의 정진영이 최강희를 의심하기 시작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 38회에서는

신은수(최강희 분)가 진형우(주상욱 분)를 구하기 위해 강석현(정진영 분)을 계략에 빠뜨리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권준혁(조연우 분)은 형우를 심문하며 형우의 행방과 비자금의 정체에 대해 물었다.

이어 준혁이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석현은 은수를 다그치며 형우를 만났느냐고 추궁했고 은수는 거짓으로 대답했다.

그러나 석현은 은수를 믿지 못하고 "자네 아직도 형우한테 마음이 있는 거지?"라고 물으며 의심을 거두지 못했다.

한편 ‘화려한 유혹’은 범접할 수 없는 상위 1% 상류사회에 본의 아니게 진입한 여자가 일으키는 파장을 다룬 드라마로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