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주-좋아해줘 강하늘 “두 작품서 모태솔로, 연기 힘들어 노력했다”

0
201602172103030855.jpg

동주

강하늘이 영화 ‘동주’와 ‘좋아해줘’에서 맡은 모태 솔로 캐릭터에 대해 언급했다.

강하늘은 지난 3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 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좋아해줘’(감독 박현진) 언론시사회에서 “이 중에서 내가 가장 싱크로율이 안 맞았던 것 같다”라고 운을 떼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동주’, 그리고 이번 영화까지 계속 이런 역할을 맡고 있는데 왜 그런 역을 하게 됐는지는 의아하다. 연기가 힘들어서 많이 노력했다”고 밝혔다.

극중 강하늘은 일에는 천재지만 연애는 초짜인 순수한 모태 솔로남 이수호 역을 맡았다.

한편 ‘좋아해줘’는 오는 17일 개봉할 예정이다.

/fnstar@fnnews.com fn스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