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골 석현준, 동점골로 팀 상승세 이끌어..“팀 승리 기여했다”

0
201602221352475353.jpg

데뷔골 석현준

석현준이 정규리그 데뷔골로 포르투 팀 승리를 이끌었다.

석현준은 22일(한국시간) 포르투갈 포르투의 이스타디우 두 드라가오에서 열린 모레이렌세와 2015-2016 포르투갈 프리메이라리가 23라운드 홈경기에서 동점골을 터뜨렸다.

포르투는 전반 10분과 28분 연이어 실점했다. 하지만 전반 41분 페널티킥으로 전반을 1-2로 마무리했다.

그리고 후반 27분, 코너킥 상황에서 석현준은 헤딩으로 동점골을 넣었다. 이어 포르투는 후반 31분 결승골까지 넣으며 결국 3-2 역전승리했다.

경기 종료 후 MVP로 선정된 석현준은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포르투에서 리그 첫 골을 터뜨려 기쁘다”며 “그러나 가장 중요한 건 팀 승리에 기여했다는 사실이다. 우리는 0-2로 뒤지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하나로 똘똘 뭉쳤고, 그 결과 승점 3점을 얻어낼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news@fnnews.com 온라인편집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