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정일영, 미성으로 고음 소화…유재석, 고음에 폭소 ‘왼쪽 다리 드는 이상한 버릇이?’

0
▲ 슈가맨 정일영 사진=jtbc
슈가맨 정일영

슈가맨 유재석 쉬즈곤(She’s gone)의 고음 부분을 부르며 폭소를 안겼다.

지난 23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이하 ‘슈가맨’)에서는 가을동화 OST ‘기도’의 정일영, ‘그녀의 연인에게’의 K2 김성면이 슈가맨으로 출연했다.

유재석은 두 사람에 고음대결을 부탁했다.
K2는 할로윈 노래를 카리스마 넘치는 목소리로 불렀고,
정일영도 미성으로 고음을 열창했다.

이어 유재석에 해달라 요청하자 유재석은 쉬즈곤을 불렀다.

그는 개그감 넘치는 목소리로 고음을 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제동은 "어디서 왼쪽 다리를 드냐"며
핀잔하자 유재석은 "고음 올라갈 때 왼다리를 써요. 영역 표시가 아니라 버릇"이라고 언급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한인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