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 인사이드’ 한효주 “스물 한명의 사랑, 낯설음의 연속”

0

201506041134070138.jpg

배우 한효주가 스물 한명의 사랑을 받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라고 밝혔다.

4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는 영화 ‘뷰티 인사이드’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백 감독을 비롯해 배우 한효주, 김주혁, 조달환, 박서준, 서강준 등이 참석했다.

이날 현장에서 한효주는 "처음에 시나리오를 받았을 때는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겠구나’ 해서 좋았는데, 막상 촬영에 들어가니 쉬운 일이 아니라고 느꼈다"며 "많은 우진들이 잠깐잠깐 왔다 가니, 새 우진을 받아들일 때는 이수처럼 낯설음의 연속이었다"고 말했다.

한효주는 극 중 매일 모습이 바뀌는 남자를 사랑하게 된 여자 홍이수 역을 맡았다.

인텔과 도시바의 합작 소셜 필름인 원작 ‘더 뷰티 인사이드(The Beauty Inside)’는 극 중 주인공인 알렉스의 모습이 매일 바뀐다는 독특한 설정뿐만 아니라, 관객들이 직접 참여한 비디오를 엮어서 구성된 기발한 제작방식이 눈길을 끈다.

한편 ‘뷰티 인사이드’는 자고 일어나면 매일 다른 사람으로 바뀌는 남자 우진과 그가 사랑하게 된 여자 이수, 두 사람이 선사하는 아주 특별한 판타지 로맨스로 오는 7월 2일 개봉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