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레, ‘돌아와요 아저씨’ 첫 방 본방사수 독려 인증샷 공개

0
201602241012079087.jpg

아역 배우 이레가 SBS 새 수목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 첫 방송을 앞두고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24일 오전 이레의 공식 페이스북에 ‘돌아와요 아저씨’의 첫 방 본방사수를 독려하는 이레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레는 "’돌아와요 아저씨’가 오늘 첫 방송돼요! 본방사수 해주실 거죠?"라는 멘트와 함께 고깔모자를 쓰고 애교 가득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레는 극 중 김영수(김인권 분)와 신다혜(이정민 분) 부부의 딸 김한나 역을 맡았다. 김한나는 긍정적이고 천하태평인 성격에 순진한 엄마에게 잔소리를 할 정도로 똘똘하고 야무진 인물이다. 여기에 이레의 매력이 더해져 더욱 사랑스러운 딸의 모습이 그려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앞서 이레는 지난 1월 개봉한 영화 ‘오빠생각’에서 전쟁통에 부모를 잃고 오빠와 서로 의지하며 살아가는 순이 역으로 분해 풍부한 감정연기로 관객들의 감성을 자극했다.

특히 천진난만한 소녀의 모습으로 전쟁의 비극성을 부각하며 묵직한 여운을 선사한바 있어, 스크린에 이어 브라운관에서도 명품연기를 선보일 이레의 활약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돌아와요 아저씨’는 죽음에서 잠깐이라도 다시 돌아온다는 전제하에 역송 체험을 하게 되는 두 남녀의 모습을 그린 드라마로, 24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