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정’ 도경수 “시골 학생 역할 소화 위해 태닝 7번”

0

   

201602242135024414.jpg

순정

‘순정’ 도경수가 시골 학생 역을 위해 태닝을 했다고 밝혔다.

도경수는 24일 오후 네이버 V앱을 통해 생중계된 영화 ‘순정’(감독 이은희) 무비토크에서 “시골 학생 역할이다 보니 피부색을 어둡게 하려고 노력했다. 일부러 태닝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그런데 태닝을 한 의미가 없었다. 태닝을 7번 했는데 고흥에 이틀 있어 보니 하려고 한 피부색이 자연스럽게 되더라”고 밝혔다.

한편 ‘순정’은 24일 개봉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