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레, ‘돌아와요 아저씨’의 ‘러브 메신저’

0
201602251029274974.jpg

아역 배우 이레가 통통 튀는 매력으로 ‘돌아와요 아저씨’의 분위기를 이끌었다.

이레는 지난 24일 첫 방송한 SBS 수목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극본 노혜영, 연출 신윤섭)에서 김영수(김인권 분)와 신다혜(이민정 분)의 솔직하고 귀여운 딸 김한나로 등장했다.

김한나는 엄마와 아빠의 관계를 풀어주는 애교 가득한 ‘러브 메신저’로서 가족 내 화목의 일등공신으로 활약,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지난 방송에서 김한나는 엄마와 함께 아빠가 일하는 백화점에 들렀다. 한나는 후줄근한 차림의 다혜를 창피해하는 영수에게 오히려 "엄마 얼굴을 봐라. 아무도 아빠같이 생긴 남자랑 부부라고 생각 안 한다"라고 말하는 등 야무진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또한 등굣길에 아빠와 투닥거리면서도 엄마의 기분을 풀어줄 수 있는 애교기술을 알려주는 등 ‘러브 메신저’다운 활약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처럼 첫 등장부터 애교 가득한 김한나로 완벽하게 분한 이레가 앞으로 펼칠 활약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돌아와요 아저씨’는 죽음에서 잠깐이라도 다시 돌아온다는 전제하에 역송 체험을 하게 되는 두 남녀의 모습을 그린 드라마로 25일(오늘) 오후 10시 2회가 방송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