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신랑 이영돈 장점? “잘생겨서 좋았는데, 마음씨도 예뻐”

0
201602261911098134.jpg

황정음

황정음이 결혼식을 올린다.

26일 오후 황정음은 서울 중구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결혼식 전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황정음은 "오빠가 처음에는 잘생겨서 좋았는데 보면 볼수록 굉장히 상대방을 존중해주고 마음씨가 예뻐서 좋았다”고 입을 열며 “매 순간 ‘이 사람이랑 예쁘게 살고 싶다’고 생각을 했던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황정음은 이날 오후 7시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3살 연상인 전 골프선수 이영돈과 웨딩마치를 올린다.

/fnstar@fnnews.com fn스타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