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할배 이서진, 최지우 앞에서 폭포수 같은 침 흘려 ‘축축한 민망함’ 폭소

0

201505021113252347.jpg

배우 이서진이 최지우 옆에서 침을 흘리고 자는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안겼다.

지난 1일 방송된 tvN ‘꽃보다 할배-그리스 편’에서는 산토리니로 향하는 할배들과 이서진, 최지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산토리니로 향하는 비행기 안에서 ‘꽃보다 할배’ 출연진들은 단잠에 빠졌다.

특히 최지우의 옆에서 고개를 숙이며 잠을 자던 이서진은 한줄기 폭포수 같은 침을 흘렸고, 잠결에 이서진은 황급히 휴지로 닦았으나 최지우에게 목격됐다.

이에 최지우는 "오빠 침 흘린 거야?"라고 말했고, 이서진은 "그런 거 같다. 축축하다"라며 민망한 듯 웃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최지우와 이서진은 산토리니에서 가로등에 기대 화보같은 그림을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