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수, ‘또’ 3타수 무안타…메이저리그 첫 안타 ‘다음기회로…’

0
201603030855061746.jpg

김현수가 또 한 번 3타수 무안타를 기록하면서 ‘메이저리그 첫 안타’를 다음 기회로 미뤘다.

김현수는 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사라소타의 에드 스미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2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전날 애틀랜타와의 시범경기에서도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김현수는 0-7로 크게 뒤진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타석에 나서 애틀랜타 선발투수 애런 블레어의 초구를 노렸지만 3루수 앞 땅볼로 물러났다.

김현수는 4-8로 점수 차를 좁힌 3회말 선두타자로 모습을 드러냈다. 바뀐 투수 크리스 엘리스의 초구를 노리고 방망이를 휘둘렀지만 우익수 뜬공으로 돌아섰다.

세 번째 타석에서는 특유의 선구안을 과시했지만 출루하지는 못했다.

이후 김현수는 6회초 수비 때 사비에르 에이버리로 교체됐다.

/kimsj@fnnews.com 김선정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