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유진, 딸 로희 걱정에 눈물 ‘휴가 반납하고 집으로 돌아와’

0
201603071054311698.jpg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중인 유진이 딸 로희의 노로 바이러스 감염 소식에 속상한 마음을 내비쳤다.

6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괜찮아 잘 될 거야’ 편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로희는 울음을 멈추지 않고 이유식을 게워내는 등 아빠 기태영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에 병원으로 달려간 기태영은 노로 바이러스 장염에 감염됐다는 소식을 듣고 안타까워했다.

진찰을 마친 후 기태영은 유진에게 전화를 걸어 "노로바이러스라고 한다. 엊그제 회식에서 옮았나 보다"고 전했다. 이에 유진은 본인 잘못 같다며 눈물을 보였다.

한편 딸 로희가 걱정된 유진은 휴가를 반납하고 집으로 돌아와 눈길을 끌었다.

/hanew@fnnews.com 한은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