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여자 축구, 골문은 열리지 않았다…‘예선 탈락’

0
201603072036127835.jpg

한국 중국 경기 결과가 화제다.

7일 일본 오사카 얀마 스타디움에서 진행된 ‘2016 리우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4차전이 펼쳐졌다.

이날 한국 팀은 중국팀에 아쉽게 0-1로 패배하는 결과를 얻었다.

특히 리우올림픽 본선 진출에 실패했으며,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은 2무 2패(승점2)로 예선 탈락이 정해졌다.

한편 한국은 호주(3승·승점 9), 중국(3승1무·승점 10), 북한(1승2무·승점 5)에 밀려 한국이 베트남과의 마지막 경기에서 승리한다고 하더라도 역전이 불가능한 상황으로 오는 9일 베트남과 마지막 경기를 앞두고 있다.

/
parksm@fnnews.com 박선민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