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좋다 양미라 집 공개, 화이트톤에 감각적인 소품 눈길

0

201505021419258375.jpg

사람이 좋다 양미라

배우 양미라의 감각적인 인테리어를 자랑하는 집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2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버거소녀’로 유명세를 떨쳤던 양미라가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양미라가 액션스쿨에서 대학원 수업을 받은 뒤 집에 돌아와 여유를 즐겼다. 다른 사람들이 일하는 시간에 홀로 집에 있는 양미라는 "집에서 화창한 날씨 보니 좋다"고 애써 괜찮다고 말했다.

이에 공개된 양미라 집은 화이트톤 인테리어로 심플함과 깔끔함을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으며, 아기자기한 소품들로 감각적인 인테리어가 돋보여 한 층 더 화사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양미라는 동생 양은지와 조카들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fn스타 fnstar@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