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야식당’ 코바야시 카오루 “작품 속 음식, 직접 내가 마스터 한 것”

0
201506081642147336.jpg

‘심야식당’의 코바야시 카오루가 작품 속 음식은 실제로 자신이 마스터 했다고 밝혔다.

8일 오후 서울 성동구 CGV 왕십리에서는 영화 ‘심야식당'(감독 마쓰오카 조지)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일본 배우 코바야시 카오루가 참석했다.

그는 이날 현장에서 "음식을 시작하는 부분이나 요리하는 중간, 그릇에 담는 부분 등 각각 필요한 부분에 맞춰서 연기했지만, 작품에 나오는 모든 요리는 내가 만들었다"며 "때문에 냄비만 나왔던 요리도 있지만, 영화에도 등장하는 계란말이 등도 내가 직접 만들었다"고 전했다.

코바야시 카오루는 극 중 도쿄의 삶을 위로하는 심야식당의 주인 마스터 역을 맡았다. 얼굴에 칼자국이 나 있는 마스터는 과거를 알 수 없는 남자다. 그는 할 줄 아는 음식이면 무엇이든 만들어 내며 심야식당을 찾은 손님을 위로한다.

‘심야식당’의 원작은 일본 아마존 기준 평점 만점, 일본에서만 누적판매 240만부를 기록한 베스트셀러 만화 ‘심야식당’이다. 이 작품은 지난 2007년 일본 만화 잡지 ‘빅코믹 오리지널’에 첫 발간돼 약 9년 동안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심야식당’은 과거를 알 수 없는 주인 마스터(코바루시 카오루 분)가 운영하는 작은 술집을 배경으로 각양각색의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오는 18일 국내 개봉 예정.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